Skip to content


List of Articles
No. Category Subject Author Date Views Votes
Notice Talk 메모장 [34] Elpibe 2020.03.20 1703 0
Notice 장기 미로그인 계정 (휴면 계정) 정리 안내 운영자 2019.12.01 1412 0
Notice ★ 대피소 재개장 ★ [5] 운영자 2019.11.29 3194 0
Notice [필독] 설갤가이드 (20200117 수정) [5] 운영자 2014.05.26 18244 35
1111 [만화] 냥멍이들 6 [6] ㅁㅇㅁㅇ 2014.07.07 13524 62
1110 [팬픽] 계약연애 32 32. 약속된 첫 눈, 찾아온 밤, 그리고 한쪽의 도발. 이보다 더 좋은 조건이 어디 있을까. 안나의 말을 끝으로 찾아온 정적은 눈과 같이 둘을 뒤덮었다. 약속이라... [4] 민트촠 2015.01.17 8582 60
1109 [수위] 누구에게나 상냥하다는 건 엘사 여왕은 상냥하다. 신분의 높고 낮음을 떠나서 사람들에게 친절을 베풀었다. 새롭게 튼 해상무역에서 어느 정도 국가재정이 확충되자 여러 복지 정책들을 실... 유희자 2015.08.29 6313 43
1108 에로(erotic)사항이 꽃피다 - 불끄기 장난 불이 꺼졌다. 순식간에 욕실은 암흑으로 뒤덮인다. 엘사의 입에서 나지막한 한숨이 흘러나왔다. “또 시작인가...” 이번엔 소리칠 기운도 없다. 엘사는 조용히 욕... [2] 유희자 2015.02.02 5594 42
1107 .... ㅁㄴㄹㅇ 2014.12.09 8858 41
1106 후방주의. 움직이는 야짤주의. 진짜 주의 [14] 아으이으아으이 2014.12.06 32020 40
1105 학교 화장실 세크스.........3 세수 1 세수 2 엘사는 기진맥진해서 화장실 문 앞에 등을 기대고 멍하니 서있었어 턱을 타고 흐르는 투명한 침이 말라붙을 때 쯤이 되서야 엘사는 헝클어진 머리... [1] ㅇㅇ 2014.12.12 9696 38
1104 쮸뽕(?) [2] ㅇㅇ 2014.06.22 10570 35
1103 재업 [2] ㅇㅇ 2015.02.09 8392 34
1102 재업) 노출증 엘사와 안나는 직장 선후배 사이야. 엘사는 정말 얌전하고 조용하고 단정한 스타일이지. 누구에게든 상냥하게 웃으면서 인사하고 다른 여자들과는 다르게 늘 다... [4] 잡았다요놈 2015.01.15 8697 34
1101 조루알바년때문에 한스놈 지워버린거 여기다올림 [4] 쪼쪼 2014.06.07 13472 34
1100 방금 설갤에 올라왔던 야짤들 [8] ㅁㅁ 2014.05.30 12476 34
1099 **유동도 추천 되게 수정함 그냥.. 그렇다고 [4] 운영자 2014.05.26 6444 34
1098 엘청소년 안나 센세로4 "흐하! 안..나" 안나가 가슴위의 정점을 깨물자 터져나오는 신음소리에 안나는 미칠것만 같겠지. 좀더 색스런 신음소리가 엘사에게서 터져나오길 원하면서 가슴... ㅇㅅㅇ 2015.07.29 6484 32
1097 시발 다 꺼져 첫 수위픽 자리는 내꺼다 "엘사. 약..." 제 옆자리의 안나가 수업 중 미묘하게 말 끝을 흐렸다. 아, 또. 엘사는 안나의 말을 이해하고 책상 옆에 걸어두었던 자신의 가방에서 주섬주섬 약... [2] 마까렁 2014.12.05 9267 32
1096 [썰]엘첩이 안나폐하한테 안겨서 교태부리다 앙앙거리게 되는 썰-2 - 치밀하게 안나를 유혹하고 그 푸른 눈에 엘첩 외의 것은 담지 못하게 만들었던 계획은 성공적이었지. 너무 성공적이어서 엘첩이 정실이 되기까지 한걸음, 한걸... 유동인데 2015.11.30 7752 31
1095 아까 러프 짤린거 [6] ㅇㅇ 2014.06.11 8175 30
1094 엘산나그림 원본 [1] 0000 2015.08.05 8140 29
1093 엘사가 발정난 안나 때문에 난처한 썰 6  예전에 삭제됐던 거 다시 재업한다!   비 냄새가 난다. 하지만 비가 쏟아진다는 걸 알아채기까지는 좀 시간이 걸렸어. 아니, 이걸 안다고 해야 할까 아니면 감... ㅁㅇㅁㄹ 2015.01.12 9017 29
1092 [엘산나위크] 그 여자 외전 -투르럽 이후 클스마스- 2 "그럼 먼저......"   엘사의 머리를 쓰다듬던 손을 천천히 내려 귓바퀴를 만지작 거렸다. 부드러운 접촉이었지만 그것마저도 자극적이었는지 엘사의 입에선 코를 ... ㄷㅊ 2014.12.30 5127 29
1091 폰낙서) 대식(對食) 트레 +수정 [6] 잉여jam 2015.02.13 6989 28
1090 [팬픽/19] 보호자, 3년 후 보호자, 3년 후 - HO 외전 이 외전은 연재 3개월 기념 '스핀오프'물로 현재 본편과는 관련이 없으며 배경은 보호자가 해피엔딩으로 끝나고 나서 3년 후의 이야기... [3] ㅇㅇ 2015.01.29 7699 28
1089 짤려서 재업 ㅇㅇ 2015.01.21 7150 27
1088 알바가 1분만에 자른 쿠소츠무짤 올ㅋ 2014.06.05 8475 27
1087 본갤이 분탕 때문에 난리라 [6] 2014.05.31 7815 27
1086 [썰]전쟁포로 엘사 왕녀와 사령관 안나 공주 이야기 6 방 안의 촛불이 전부 꺼지고 당신에게 모닥불마저 꺼달라고 할까 했지만 사막의 밤이 춥다는 걸 모를 수가 없기에 저는 아무 말도 할 수 없었어요. 당신이 모닥... [2] ㅁㅇㅁㄹ 2014.12.24 6225 26
1085 [수위] 강압적이고 가학적인 관계가 보고 싶어서 쓴 픽 거대한 왕궁의 거대한 홀. 그리고 그 끝에 이곳의 주인이 앉아 있다. 그 군주를 중심으로 벽을 따라 왼쪽, 오른쪽에 여러 사람들이 일렬을 짓는다. 그들이 입은 ... dd 2014.12.09 10114 26
1084 상반된 인격을 가진 두 겅쥬님이 여왕님 잡아먹는게 보고싶다 겅쥬님이 어렸을 때 머리 대신 심장에 얼음빵을 맞으신거지. 트롤들이 진정한 사랑의 행위가 아니면 위험요소도 있고 후유증이 남을지도 모르지만 고칠 수는 있... 유동인데 2015.08.10 5742 25
1083 [SFM/수위] 엘사와 안나가 요망하게 2 ㅇㅇ 2014.12.15 8859 25
1082 [썰] 엘사를 강간하는 너드안나가 보고싶다-1 "오늘도 수고했어 안나" 1시간에 10만원. 나쁘진 않은 수입이다 "내일은 내가 좀 바빠서 못할거야, 아쉬우면 다른 여자애라도 불러줄까?" 내일은 못한다는 말이 ... [3] 아으이으아으이 2014.12.07 9360 25
1081 [안탄절/수위] 에로(erotic)사항이 꽃피다 - 할 시간 “그래서?” “수, 수량은 간신히 맞추겠지만 날짜가... 좀...” “그랬구나. 그럼 이번 달에 열릴 행사는 죽을 쑤겠구나?” 학생회 막내 포지션을 담당하고 있는 신입... [1] 유희자 2015.06.27 4857 25
1080 [난 이런게 진짜로 좋더라] 下 * "안나, 술은 좀 깼어?" "어? 아직 좀 어지러-"   또, 또 안나 말이 이어지지 못했다. 애초에 대답을 들으려고 내놓은 질문이 아니었기 때문에 엘사는 안나에게 ... [1] 짧글쟁이 2015.02.01 6517 24
1079 [水위/역키잡?]뒤늦게 올리는 역키잡? 위크 *수위 주의 *노골적 언행?(일까? 나도 잘 모르겠다) 주의 모두가 깊은 잠에 빠져들어 적막만이 감도는 시간. 내일을 위해 피곤한 몸을 편안함속에 밀어넣으려 할... [1] ㄷㅊ 2015.01.30 8503 24
1078 [SFM/수위] 엘사와 안나가 요망하게 3 [1] ㅇㅇ 2014.12.16 8028 24
1077 (ㅎㅂㅈㅇ/눈치게임)눈치게임 야짤 그려왔다 ㅎㄱㅅ 2014.10.20 17241 24
1076 [썰]엘첩이 안나폐하한테 안겨서 교태부리다 앙앙거리게 되는 썰-1 http://m.dcinside.com/view.php?id=snowpiercer2013&no=633191 소재댓 주소 외교적인 이유로 결혼한 안나왕은 얼굴도 기억나지 않는 본처에게 1의 관심도 ... [1] 유동인데 2015.11.23 4057 23
1075 [그림] 안나쨘.. [5] ㅅㅋ 2015.05.16 9919 23
1074 [엘산나위크] 그 여자 외전 -투르럽 이후 클스마스- [완] 안나의 말을 듣자마자 엘사는 얼굴이 더욱 달아올랐다. 분명 안나의 얼굴은 짖궂게 웃고있을게 틀림없었다. 하지만 그런 안나의 얼굴을 확인할 용기가 엘사에게는... ㄷㅊ 2014.12.28 9474 23
1073 수위버전 노팅힐13.ssul 안나. 당신을, 당신을 속속들이 사랑하고 싶어. 엘사의 말에 안나가 잠시 촉촉한 눈으로 엘사를 올려보다가, 다시 얼굴을 끌어당겨 입을 맞췄어. 안나의 스웨트... 닉네임 2014.12.25 7954 23
1072 학교 일찍끝난날 뭐할지 계획하다가 떡치는 엘산나 보고싶다. 안나와 엘사는 스벤고등학교 2학년 동급생. 사귄지 일년이 넘어서 존나 음란하고 문란한 커플이야. 전국 모의고사 있는 날은 꿀 빠는 날이지. 왜냐면 점심도 먹... ㅇㅇ 2015.05.25 9229 23
1071 [썰] 원작배경으로 친동생의 아이를 임신한 여왕님이 폐위당하면서도 끝까지 그게 누구의 아이인지는 얘기도 못하고 눈물 뚝뚝 흘리며 견디겠지 결혼도 안 한 여왕의 임신소식에 옳다구나 잽싸게 공주를 차기 여왕으... [1] 유동인데 2015.12.24 4041 22
1070 [약ㅎㅂ/트레] 훌륭한 명화는 트레되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가위로저금통털기 2015.01.15 8366 22
1069 내가 이런 썰을 스게 될줄이야 그냥 예전에 어디서 본게 생각나서 이어서 써봄 별건 아니고 왜 이전에 누가 안나 이사 왔는데 어느순간부터 옆집 여자가 자위하는 소리가 너무 들려서 시달리는... ㅇㅇ 2014.12.18 7300 22
1068 짤릴 리 없는 이 곳에 야짤을 올리겠습니다 [4] ㅇㅇ 2014.06.11 17180 22
1067 짜증나니까 엘산나가 떡치는거 보고싶어서 써봄 시팔존나개씨발 짜증나니까 밑도끝도 없이 엘산나는 존나 격하게 떡쳐라 스트레스 받은 여왕님이 막 겅쥬님한테 앵기고 몸 부벼대면서 가슴 일부러 아플정도로 ... 유동인데 2015.12.07 4920 21
1066 [재업] 손페티쉬 안나와 섬섬옥수 엘사가 페티쉬 바에서 만났음 좋겠다 엘사는 무지 심심했어. 돈을 쓰는데도 질렸고 온몸을 명품으로 치장한 속옷 무게가 가벼운 그녀들을 상대하는 데도 질렸어. 뭔가 새로운 자극이 필요해. 엘사의 ... [4] 악덕피디 2014.12.21 5976 21
1065 무라이갓 [2] ㅁㅁ 2014.06.19 9776 21
1064 후방주의,팬앝)ㅅㅅ하면서 아무렇지도 않게 대화하는 엘산나 ㅎㄱㅅ 2014.10.19 16851 20
1063 [야짤]뿍님 [2] 야짤전용 2014.06.08 17120 2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23 Next ›
/ 2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Cancel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